아펙스 펄스(APEKS PULSE) 컴퓨터 건전지 교체

저번주부터 다이빙을 하면 뭐가 자꾸 빽~빽~ 거립니다. 어디에서 나는 소리인지 찾아보니 게이지로 사용하고 있는 펄스컴퓨터가 자꾸 울어 댑니다. 다이빙을 끝내고 다음날 보니 밧데리 경고표시가 깜빡거립니다. 수입처에 올려보내지 않고 용감하게 갈아봅니다. APEKS 제품의 장점은 유저가 직접 할 수 있는 부분들이 많다는 겁니다. 호흡기 호버홀도 그렇고.

자~~~~ 시작해 봅니다.

건전지 교체에 필요한 준비물입니다.

아주 중요한 건전지가 빠졌네요. 뭐 하려고 이렇게 많이 사놨을까요? -_-;;

시계드라이버를 이용해서 볼트를 풉니다.

밧데리 위에 이런 스티커가 붙어 있네요.

확대해서보니…. 건전지의 + 와 AC 부분을 접촉하라고 나와 있습니다. 왜 이럴까요?

AC는 All Clear의 약자로 쓰였군요. Look for the letters “AC” somewhere near the battery. The AC labels what is known as the AC contact. AC stands for All Clear. Place one point of the tweezers on the AC contact and the other end on the exposed part of the battery and hold the tweezers there for 3 to 5 seconds. This resets the internal memory of the watch hardware.
내부 메모리를 리셋한다는데 일단 한번 해 보겠습니다. 모든 전자제품에는 ROM이라는 비휘발성메모리가 들어가 있습니다. 물론 RAM이라는 휘발성메모리도 들어가 있구요. ROM은 기기를 동작함에 있어 중요한 데이타들이 들어가 있습니다. 일명 초기화를 진행할때 필요한 것들을 기록해 놓는 메모리죠. 그래서 건전지가 방전이 되어 작동을 멈추더라도 ROM에 기록되어 있는 내용은 지워지지 않습니다. 반면 RAM은 전을 끄면 RAM에 기록된 데이타들은 지워집니다. 제가 PULSE를 설계한 설계자가 아니기에 다이빙로그가 어디에 기록되어 있는지는 모르지만 ROM을 건드린다면 로그가 지워질수도 있겠습니다. 어쩌면 별도의 ROM이 존재할 수도 있구요.

 

스티커를 뗐습니다. 지문이 너무 많이 묻어나와 살짝 지웠습니다. ㅋ

건전지를 꺼내기 위해 건전지를 누르고 있는 부분을 분리합니다.

CR2032가 들어가 있습니다.

건전지를 교체하고 스티커에 붙어 있는대로 한번 해 봅니다.

로그는 안지워졌네요. 그대로 남아있습니다.

스티커를 다시 붙입니다.

오링을 깨끗이 닦고 실리콘 그리스를 도포합니다.

오링을 제자리에 잘 맞춰 넣습니다.

뚜껑을 닫고 볼트를 잘 조여서 마무리 합니다.

깊은 수심에서 테스트 되어야 하는데 그게 언제가 될지는 기약할 수 없는 상황이네요. 강원도가 가깝지 않은곳이라……. ㅠ.ㅠ

Trackback : http://gga.kr/1485/trackbac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