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ly browsing category

SCUBA

강사가 된 다이버에게…….

○ 강사는 성품(性品)이 바른 다이버입니다. ○ 강사는 자신에게 엄격한 다이버입니다. ○ 강사는 새로운 시각으로 다이빙을 시작하는 다이버입니다. ○ 강사는 책임감과 의무감으로 무장한 다이버입니다. ○ 강사는 다른 다이버를 통해 배우는 다이버입니다. ○ 강사는 선택의 상황이 왔을 때 스스로를 희생해서 학생을 구하는 다이버입니다. ○ 강사는 모범이 되는 다이버입니다. ○ 강사는 언제나 준비가 …

대심도 작업 다이빙

강원도 고성으로 작업 다이빙을 다녀왔습니다. 대진항에서 출항하는 저도어장 어로한계선 너머에 있는 곳이라 해경과 해군의 통제를 받는 곳입니다. 첫 다이빙은 83m에 있는 지질연구원 관측장비를 ROV가 수색 후 다이빙 팀이 들어가서 로프 걸이 작업을 했습니다. 예상대로 육상에서 들은 브리핑과는 다소 다른 바닥 상황이었지만 예상외의 시야와 물 흐름이 도움을 주었습니다. 물론 대상물 부근에 …

2019년 7월 강원도 여행

오랜만에 강원도 나들이를 했습니다. 리조트에서 벅적대는 많은 다이버를 만나니 생기가 돌아 즐거웠습니다. 여러모로 동해바다가 주는 중독은 끊기가 힘듭니다. 이번에도 그 매력에 풍덩 빠져서 배우고 느끼고 왔으니 참으로 소중한 시간이 되었습니다. 내려오는 길에 제천에 있는 후배가 영월 어느 계곡으로 초대를 해서 또 하룻밤 즐거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삶은 여행의 연속인가 봅니다. ^^

사례로 본 재호흡기 선택

○ 저는 테크니컬 다이버이고 수심 타는 다이빙과 감압 다이빙을 즐겨합니다. 50m 이상의 수심에서 바텀 타임이 30분 이상인 다이빙을 개방식 장비로 하면 언제나 가져가야 할 기체가 너무 많습니다. 게다가 헬륨 값은 대심도 다이빙을 하는 것에 상당한 발목을 잡습니다. 제 경우는 어떤 장비가 효율적인 선택이 될까요? ☞ 수심이 깊고 감압이 긴 다이빙을 …

pSCR이 유용하게 사용되는 상황이나 환경

○ 오랜 시간의 다이빙 어느 수심이던 다이빙 시간이 길어지면 가져가야 할 기체가 당연히 많아짐은 필연입니다. 그러기에 등에 메고 옆에 휴대하고 가야 합니다. 플로리다 케이브의 경우 대부분 30m 이내의 수심에 있습니다. 그런 수심에서 왕복 1시간 이상의 다이빙을 한다고 생각하면 가져가야 할 기체가 상당합니다. 제가 여기서 다이빙할 때 평균 수심이 10m 이내입니다. …

재호흡기 장, 단점

그동안 재호흡기를 사용하면서 제가 느꼈던 재호흡기의 장, 단점에 관한 부분들을 정리해 보았습니다. 참고로 저는 pSCR과 hCCR을 사용하고 있으며, 여기에서 기술된 내용이 절대적인 사실은 아닙니다. 제 주관적인 판단이고 제가 잘못 알고 있는 내용이 있을 수도 있으니 이점 참고해서 봐주시길 바랍니다. 재호흡기 장, 단점

어떤 재호흡기를 선택할 것인가

다이버들의 활동은 굉장히 많은 영역으로 확장되어 있습니다. 레크레이션은 말할 것도 없거니와 오버헤드 환경과 대심도 다이빙에도 수많은 다이버들이 다이빙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순전히 본인의 즐거움을 위해 할 수도 있고, 탐험과 모험심에 의해 이루어질 수도 있고, 과학적 연구를 위해 탐사를 하거나 군사적 목적으로 할 수도 있습니다. 어쨌거나 이 모든 다이빙 활동을 함에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