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ly browsing category

SCUBA

이산화탄소 흡수제(Soda Lime)

재호흡기 다이버는 누구나 필수 소모품인 소다 라임을 사용합니다. 저 역시 많은 시간 소다 라임을 사용하였습니다. 어느 날 문득 “소다 라임이 어떻게 이산화탄소를 걸러주는 걸까?”라는 의문을 갖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찾아봤고 정리해 놓은 자료를 포스팅합니다. ================================================= 이산화탄소 흡수제 ○ 목차 1. 이산화탄소 흡수제란? 2. 이산화탄소 흡수제의 역할 3. 이산화탄소 흡수제의 종류 4. …

제주도 다이빙 여행

제주도에 다이빙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제가 사용하고 있는 pSCR Tres Presidentes(http://trespresidentes.com/scr/en)의 사장 Martin Prachař과 Tres Presidentes 과정을 운영하고 있는 체코 단체 ASTD(http://astd.eu)의 본부장 David Cani를 만나는 게 주목적이었습니다. 제가 제주에 도착하는 시간과 앞서 얘기한 일행과 만나는 시간에 공백이 많아 그 사이 서귀포에서 다이빙하는 일정을 추가했습니다. 오랜만의 서귀포 다이빙이라 처음에는 시간 때우기 …

강사가 된 다이버에게…….

○ 강사는 성품(性品)이 바른 다이버입니다. ○ 강사는 자신에게 엄격한 다이버입니다. ○ 강사는 새로운 시각으로 다이빙을 시작하는 다이버입니다. ○ 강사는 책임감과 의무감으로 무장한 다이버입니다. ○ 강사는 다른 다이버를 통해 배우는 다이버입니다. ○ 강사는 선택의 상황이 왔을 때 스스로를 희생해서 학생을 구하는 다이버입니다. ○ 강사는 모범이 되는 다이버입니다. ○ 강사는 언제나 준비가 …

대심도 작업 다이빙

강원도 고성으로 작업 다이빙을 다녀왔습니다. 대진항에서 출항하는 저도어장 어로한계선 너머에 있는 곳이라 해경과 해군의 통제를 받는 곳입니다. 첫 다이빙은 83m에 있는 지질연구원 관측장비를 ROV가 수색 후 다이빙 팀이 들어가서 로프 걸이 작업을 했습니다. 예상대로 육상에서 들은 브리핑과는 다소 다른 바닥 상황이었지만 예상외의 시야와 물 흐름이 도움을 주었습니다. 물론 대상물 부근에 …

2019년 7월 강원도 여행

오랜만에 강원도 나들이를 했습니다. 리조트에서 벅적대는 많은 다이버를 만나니 생기가 돌아 즐거웠습니다. 여러모로 동해바다가 주는 중독은 끊기가 힘듭니다. 이번에도 그 매력에 풍덩 빠져서 배우고 느끼고 왔으니 참으로 소중한 시간이 되었습니다. 내려오는 길에 제천에 있는 후배가 영월 어느 계곡으로 초대를 해서 또 하룻밤 즐거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삶은 여행의 연속인가 봅니다. ^^

사례로 본 재호흡기 선택

○ 저는 테크니컬 다이버이고 수심 타는 다이빙과 감압 다이빙을 즐겨합니다. 50m 이상의 수심에서 바텀 타임이 30분 이상인 다이빙을 개방식 장비로 하면 언제나 가져가야 할 기체가 너무 많습니다. 게다가 헬륨 값은 대심도 다이빙을 하는 것에 상당한 발목을 잡습니다. 제 경우는 어떤 장비가 효율적인 선택이 될까요? ☞ 수심이 깊고 감압이 긴 다이빙을 …

pSCR이 유용하게 사용되는 상황이나 환경

○ 오랜 시간의 다이빙 어느 수심이던 다이빙 시간이 길어지면 가져가야 할 기체가 당연히 많아짐은 필연입니다. 그러기에 등에 메고 옆에 휴대하고 가야 합니다. 플로리다 케이브의 경우 대부분 30m 이내의 수심에 있습니다. 그런 수심에서 왕복 1시간 이상의 다이빙을 한다고 생각하면 가져가야 할 기체가 상당합니다. 제가 여기서 다이빙할 때 평균 수심이 10m 이내입니다. …